아무데나 머리 숙이지 마라.

이응한 목사 2020. 3. 1. 09:52

(짧은 광야소리 3)
존귀한 자, 너여. 아무에게나 머리 숙이지 마라.
세상종교, 수많은 신들이 사람들을 속여 그 앞에 엎드려 머리 조아리게 하지만
존귀한 자, 너여, 너는 거짓 신에게 절하거나 네 영혼을 맡기지 마라.
그것들은 너를 지은 자 아니며, 따라서 그것들은 너에게 아무런 권한 없느니라.
천국에 보내든, 지옥에 던지든,
심판은 오직 천지를 지으시고 너를 지으신 단 한 분에게 속한 것이어든......

'이응한 목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 때에 가슴을 치리라.  (0) 2020.03.01
왜 안 나타나시는 겁니까?  (0) 2020.03.01
아무데나 머리 숙이지 마라.  (0) 2020.03.01
책임감 있는 사람  (0) 2020.03.01
종교는 필요없다.  (0) 2020.03.01
만유인력과 하나님의 사랑  (0) 2020.01.07
Trackbacks 0 : Comments 0

Write a comment